시위의 전략적 집중

날씨가 춥다. 거리로 나간다는 것이 말처럼 쉽지는 않을 것이다. 지난 촛불에서 정점을 이룰 수 있는 계기가 되었던 천주교측이 주말이 아닌 평일에 거리로 나선다는 것은 아쉬운 일이다. 불교도 천주교와 행동을 함께하지 않고 5일에 법회를 개최한다는 것도 아쉽다.

87년의 6월, 적어도 세상은 우리에게 웃었고 그 때 권력자들은 그 집중적인 한방에 놀랐다. 한방이 필요할 때다..

5 thoughts on “시위의 전략적 집중

  1. 아…시뮬라크르가 이런거였구나…근데 나는 미학과는 연이 안닿나부다..어째 수학공식볼때보다 더 머리가 아프나..

  2. 우석훈에게도 카이보이비밥의 영화화를 설레여할만한 나와 같은 감수성이 있구나..놀란다. 우석훈도 파이어플라이를 봤을까? 궁금하다..

Leave a Reply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

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: <a href="" title=""> <abbr title=""> <acronym title=""> <b> <blockquote cite=""> <cite> <code> <del datetime=""> <em> <i> <q cite=""> <s> <strike> <strong>